티스토리 뷰

food

갑자기 만드는 병아리 콩 조림

wakanda_box 2023. 1. 5. 12:11

갑자기 만드는 병아리 콩조림

병아리콩은 밤맛이 나지만 꼭 밤같지는 않아서 밥에 넣어먹는걸 좋아한다.

밥에 넣어주려면 미리 불려서 써야하기에
병아리 콩을 불리려고 봉지째 들고 물에 들이부어주었다.

후두두둑~
심상찮은 소리와 함께
앗불싸!!
너무 많이 나와 버렸다.
병아리 콩들이 이미 물에 다 입수하신 상태...

어쩔수 없이 물에 불렸는데 8시간 후에 병아리콩을 보니...
많아도 너무 많다.

그래서 갑자기 병아리 콩조림을 했다.

8시간 물에 불려준 병아리 콩을 웍에 넣어준다.


간장, 미림, 물을 넣어 짠 농도를 조절했다.
1 : 0.5 : 1 이라고 하는데 나는 그냥 대충 넣어주고 간을 보는 편이다.


여기에 설탕 대신 스테비아를 넣고 달달함을 준다. 보글보글 콩에서 나오는 불순물 거품을 제거해 주고, 한번씩 저어주며 졸여준다.


여기에 올리고당과 참기름 통깨를 넣고 마무리 하였다.


다음엔 꼭 도구를 사용해서 병아리 콩을 덜어야지라는 오늘의 교훈을 남기며
사고 처리반 처럼 만들었지만
반찬이 하나 완성되고 보니 또 좋다 ㅎ

그리고 갑자기 만든것 치고는 맛있어서 더 좋다.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Today
Yesterday
링크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